비주얼

조기정신증

조기정신증이란?

망상이나 환청, 인지 디능의 손상, 결국 이로 인한 사회적인 기능 저하 등을 겪게 되는 정신질환인 '정신분열병'이 본격적으로 발병하기 전에 이를 예견할 수 있는 증상들, 즉 전구증상을 보이는 데 이를 조기정신증이라고 합니다.

주요증상

인터넷 중독의 일반적으로 아래와 같이 강박적 집착, 금단증상, 내성, 신체적증상 등을 보인다.

주요증상
기분 변화 불안, 우울, 분노, 이유없이 화가 나고 짜증이 남
인지 변화 집중력과 주의력 감소, 괴상하거나 별난 생각, 임상(타당한 이유나 반박할 근거 없는 잘못된 개인적인 믿음), 학업이나 일의 기능저하
지각 변화 자신과 외부세계에 대한 지각(실제 있지 않은 감각을 느낌) 변화
행동 변화 사회활동의 퇴행과 흥미 상실, 의심이 많아짐, 역할수행 어려움
신체 변화 수면과 식욕의 변화, 활력의 상실, 무기력, 욕구나 동기 저하

치료방법

정신병 환자에서 보이는 뚜렷한 정신병적 증상이 드러나기 이전의 상태를 포함하여 뚜렷한 증상이 발현된 시점부터 최대 5년 동안을 '결정적 시기'라고 합니다.
조기에 발견하고 빨리 치료하면 더 나은 예후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또한 '결정적시기'에 적절한 치료와 교육을 받는다면 학업, 직장 생활의 손상이 적고, 기능을 유지할 수 있어 정상적인 사회생활을 영위해 나갈 수 있습니다.
정신분열증은 약물치료가 매우 중요하며 약을 끊을 시에는 증상이 재발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약물 치료를 장기간, 일부에서는 평생 유지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가족의 병에 대한 이해와 환자에 대한 지지가 환자의 예후에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가족들에 대한 교육도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환자에게 부족한 사회적 관계나 정서적인 의사소통을 보완할 수 있도록 인지재활, 집단프로그램, 사회기술훈련 등이 필요하며 사회적응에 필요한 직업재활훈련, 지지모임 등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자가진단 바로가기